상단여백
HOME 현장의소리 노동
“신세계 이마트는 도대체 어느 나라 기업인가?”이마트, ‘일본제품 안내거부’ 뱃지 착용 사원 근무지에서 내쫓아

28일, 마트산업노동조합(마트노조)이 “대형마트 업계 1위 이마트가 ‘일본제품 안내거부’ 뱃지를 착용한 사원을 근무지에서 내쫓은 사건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앞서 마트노조는 지난달 24일 기자회견을 열어 “대형마트 3사 및 중소마트 직원들의 일본제품 안내거부 행동에 돌입할 것”을 발표했다. 이때로부터 한 달여간 마트노조 소속 조합원들은 ‘일본제품 안내거부’ 뱃지를 착용하고 일했으며, 매장 앞엔 일본제품 불매 현수막을 게시하는 등의 활동을 펼쳐왔다.

그러나 대형마트 빅3 중 롯데마트와 홈플러스의 경우 노동자들의 뱃지 부착에 대해 어떠한 제지도 하지 않는 것과는 달리, 업계 1위를 자랑하는 이마트에서는 뱃지 착용 사원에게 뱃지 제거를 요구하고 있어 물의를 빚고 있다.

▲ 마트노조 소속 조합원들은 한 달여간 ‘일본제품 안내거부’ 뱃지를 착용하고 일했다. 마트노동자들은 이마트의 뱃지 제거 요구에도 "범국민적인 반일운동을 계속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 : 마트노조]

마트노조는 “일본제품 불매운동, 일본여행 안 가기 등 제2의 독립운동이라 명명될 정도로 전 국민적인 반일여론이 거센 가운데, 국민기업을 강조하는 이마트가 ‘일본제품 안내거부’ 뱃지를 착용한 사원을 근무지에서 내쫓고, 뒤이어 위협적인 개별 면담을 통해 뱃지를 제거하게 한 후에야 다시 근무하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마트노조 이마트지부에 따르면 이마트 23개 매장에서 뱃지 제거를 강요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뱃지를 착용한 사원들은 회사 관리자들로부터 ‘취업규칙 위반’이라며 뱃지 제거를 요구받고 이에 불응할 경우 취업규칙에 의거한 조치를 받을 수 있다는 내용을 전달받았다. 이 ‘취업규칙 위반’에 따른 조치란 징계조치를 의미한다.

마트노조는 “이마트가 뱃지 제거의 근거로 삼고 있는 취업규칙은 2011년 이마트가 노조설립에 대비해 조합원들의 징계를 용이하게 하기 위해 변경한 것으로, 지금 이마트의 행태는 노동자들의 자발적인 반일운동을 이용해 노조탄압까지 하려는 것 아니냐는 의심을 받기에 충분하다”고 지적했다.

이마트는 2013년, 노조 설립을 막고 노조를 탄압하기 위해 천여 건의 문건을 작성해 실행했고, 이것이 공개돼 사회적 지탄을 받았다. 당시 이마트 대표이사는 실형 처벌을 받기도 했다.

이마트지부는 또 “심지어 정부가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를 발표한 22일에는 이마트 트레이더스 양산점에서 뱃지를 착용한 사원을 근무지에서 내쫓은 뒤 위협적인 개별 면담을 진행해 뱃지 제거를 강요하기도 했다”고 덧붙였다.

마트노조는 ‘마트노동자 일본제품 안내거부’ 기자회견 후 이마트에 공문을 보내 ‘점포관리자들이 취하고 있는 일본제품 안내거부 뱃지를 제거하려는 행위 중단’을 요구했다. 또, 사건 발생 당일엔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노동자들의 자발적인 반일운동에 동참하다 근무지에서 내쫓긴 사원에게 사과할 것”을 요구했으나 “회사는 지금까지 어떤 답변도 없으며, 사건 다음 날에도 해당 점포에서 뱃지 제거를 요구하고 있었다”고 마트노조는 전했다.

지난 7월 양재점에서 일본맥주 할인 행사를 진행해 눈총을 사기도 한 이마트. 2017년 범국민적인 대통령 하야 운동 당시엔 ‘하야하라’ 뱃지를 단 사원에게 징계조치를 통보해 물의를 빚었고, 이 소식이 알려져 고객으로부터 항의가 빗발치자 ‘징계하려던 것은 아니었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이마트지부는 “이마트를 소유하고 있는 신세계 그룹은 1930년도에 경성에 창립한 미스코시 백화점 경성점을 당시 삼성 이병철 회장이 식민지 적산 불하받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며 “식민지 역사의 수혜를 받았다면 신세계 이마트 그룹은 제2의 독립운동이 벌어지고 있는 지금, 노동자들이 펼치는 독립운동을 계속해서 탄압해 친일그룹으로의 이미지를 씻어내지 못할 것인지 재고해야 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마트노조는 “이마트의 위협적인 조치에도 마트노동자들은 대한민국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범국민적인 반일운동에 동참해 일본제품 안내거부 뱃지 착용 활동을 계속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조혜정 기자  jhllk20@gmail.com

<저작권자 © 현장언론 민플러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5
전체보기
  • 박혜연 2019-09-04 09:48:10

    인권변호사출신 대통령답게 사람이 먼저다라면서 하는짓은 바끄네와 별반 다르지않다~!!!! 한마디로 바끄네는 아버지 박통의 후광으로 댓똥령이 되었었지만 문재인 대통령은 부산친구 노무현의 후광으로 댓똥령이 된셈~!!!!   삭제

    • 이앙자 2019-09-01 10:25:40

      이마트 실수한번은 그럴수있다지만 넘하네 국민위에 이마트인가?이마트불매 !   삭제

      • JYN LEE 2019-08-30 15:25:50

        불매를 왜 하는지나 알고 하는 겁니까?
        잘 알고나 하는건지??? 불화수소 북한에 넘기고
        이미 국가적으로 합의한 내용을 번복한 문재인 정부 즉 우리나라가 잘못해서 일어난 일을 왜 애먼 일본탓으로 여론몰이하는지?그것도 모르고 우르르 불매한댄다 그게 애국이란다 하면서 생각없이 움직이는 군중들은 뭔가요?
        그게 진짜 애국이냐?
        군중심리로 움직이는 미개한 짓좀 그만하지!   삭제

        • 에휴... 2019-08-30 10:49:20

          뭡니까... 불매는 개인이 하는거지 강요는 아니지 않나요... 일본제품 안사고 있습니다만... 남이 사겠다는 것 까지 안내 거부하는건 좀 오바아닌가요...   삭제

          • #잘가요 이마트 2019-08-30 08:08:56

            #잘가요 #이마트 #뱃지 #경영 #이익 #불매   삭제

            • 닉넴따위없다 2019-08-29 23:40:35

              이마트 국내기업인데 하는짓은 일본이네ㅎ   삭제

              • 지나가는사람 2019-08-29 16:50:21

                싸움은 내가 이길수있을때 하는겁니다.
                질 싸움이라서 피하는것은 비겁한게 아니고 현명한겁니다.
                아직은 우리가 일본과 경제전쟁에서 이길수 없습니다. 현명하게 피하는것이 결국 이기는겁니다.
                중국이 미국한테 벌벌 기고있는것 지금 보고있잖습니까! 너무도 정상적인 모습입니다.
                현명한 시민이 됩시다!   삭제

                • Ass 2019-08-29 13:42:10

                  일본산 부품으로 만든 컴퓨터로 작성한 일본불매기사를 일본산 부품으로 만든 핸드폰으로 일본불매를 응원함
                  일본없이 못살아~   삭제

                  • 지연 2019-08-29 00:05:10

                    뱃지 단걸로 애국하겠다는데 취업규칙 들먹이는게 말되나?일본삼품불하면안되는게 취업규칙에 적혀있나?   삭제

                    • 용혜랑 2019-08-28 20:48:10

                      알본 상품 불매 당연하다.
                      훌륭한 직원은 왜 징계냐!   삭제

                      15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