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현장의소리 진보민중운동
왜 몰래 하고, 동의도 받지 않았을까[통선대]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 파기 촉구

한일 군사정보협정 파기 통보 시한을 10일 앞둔 14일, 외교부와 일본대사관을 연이어 찾아간 통일선봉대는 일본의 꼼수에 속지 말고 군사협정 폐기를 당당히 선언하라고 촉구했다.

이명박근혜 시절 대표적인 외교 적폐인 한일군사협정은 이명박 시절 협의를 시작해 박근혜 정부에서 협정했다.

2019 대학생 통일대행진단은 외교부를 찾은 자리에서 “한일군사협정을 체결하면서 왜 국민들 몰래 하고, 체결 후에도 국민적 동의를 구하지 않았겠냐”며 이 모든 정황이 협정폐기의 이유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일본 대사관 앞으로 자리를 옮긴 통선대는 “한일군사협정 유지를 바라는 자들은 아베 일당과 일본 자민당 한국지부 노릇을 하는 자유한국당뿐이다”면서 일본의 경제전쟁 도발에 맞서 한일군사협정 폐기를 선언하자고 강조했다.

강호석 기자  sonkang114@gmail.com

<저작권자 © 현장언론 민플러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호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