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나우코리아 정치
정두언 “배현진, 유명하니 뽑아줘? 홍준표 참모들 수준이…”CBS라디오 출연해 “그러면 신성일은 왜 안 되고… 재보선 도움 안돼” 일갈
▲ 자유한국당이 9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연 영입인사 환영식에서 홍준표 대표가 배현진 전 MBC 아나운서에게 자유한국당 태극기 배지를 달아주고 있다.[사진 : 뉴시스]

자유한국당이 배현진 전 MBC 아나운서를 6.13국회의원 재보궐선거 전략공천을 위해 영입한 것을 두고 보수전략통 정두언 전 의원이 9일 “그냥 유명인사일 뿐이에요. 유명인사도 그렇게 뭐라 그럴까? famous(유명한)가 아니라 좀 notorious(악명 높은)한 인물”이라고 평가절하했다.

정두언 전 의원은 이날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배 전 아나운서 영입을 어떻게 보는지 질문 받자 이렇게 말하곤 “그러니까 도대체 하는 일마다 왜 이렇게 일을 하는지 저는 도대체 이해를 할 수가 없어요. 그러니까 그 사람들 수준이 다 그래요. 그 주변에, 대표 주변의 참모들이 수준이 그것밖에 안 되는 거”라고 혀를 찼다.

정 전 의원은 “(홍준표)대표한테 별 기대할 게 없고, 그분한테는. 그러면 그분 참모들이라도 잘해야 되는데 참모들 수준이 이것밖에 안 돼요. 유명하면 뽑아줄 것이다(라고 생각한 것 같다)”면서 “그러면 신성일은 왜 (전략공천)안 되고”고 비꼬았다.

진행자가 ‘유명하다고 해서 무조건 뽑았는데 이게 오히려 악재가 될 수 있다고 보느냐’고 묻자 정 전 의원은 “도움이 안 되는 거죠”라고 잘라 말했다.

한편, 자유한국당은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배 전 아나운서 등 영입인사 환영식을 열었다. 홍준표 대표는 환영사에서 “배 앵커의 영입이 참 힘들었다”면서 “다른 두 분은 간접적으로 다른 분들이 영입했고, 배 앵커는 영입 직전에 제가 한번 봤는데 얼굴만 아름다운 게 아니고 소신이 뚜렷하고 속이 꽉 찬 캐리어 우먼”이라고 치켜세웠다.

배 전 아나운서는 인사말에서 “2012년 민주노총 산하 언론노조가 주도한 대규모 파업 과정에서 정당성에 의문을 생겨 공식적으로 이의를 제기했다”면서 “인격적으로 모욕을 느낄만한 음해 공격을 받고, 석달 전엔 인사통보도 없이 뉴스에서 쫓겨나듯 하차했다”고 말했다.

배 전 아나운서는 “고심 끝에 지난 10년간 모든 걸 쏟아 부었던 MBC를 떠나 이 자리에 서게 됐다”면서 “정치란 영역은 몹시 생소한 분야지만 자유 가치를 바탕으로 MBC가 바로설 수 있고 방송 본연의 모습을 찾도록 주어진 역할을 잘해나가겠다”고 밝혔다.

그런데 이날 환영식에서 MBC와 KBS 출입기자들이 배 전 아나운서와 또 다른 영입인사인 길환영 전 KBS 사장에게 질문을 하려하자 홍 대표는 “그건 반대파니까 됐다”며 퇴장해 취재진들이 반발했다고 뉴시스가 전했다.

김동원 기자  ikaros0704@gmail.com

<저작권자 © 현장언론 민플러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5
전체보기
  • 박혜연 2018-03-15 22:16:16

    배현진 결혼하지말고 고위층의 애첩으로 살다가 사생아 많이낳아라~!!!!   삭제

    • 박혜연 2018-03-10 20:27:13

      홍준표, 류여해를 내쫓으니까 이번에는 제대로 잘만났네? ㅡㅡ;;;;; 이 망할놈의 홍영감탱이야~!!!!   삭제

      • 박혜연 2018-03-09 20:20:58

        창녀 배현진~!!!! 매춘부 배현진~!!!! 매음녀 배현진~!!!! 화냥년 배현진~!!!!   삭제

        • 김도현 2018-03-09 18:28:19

          수세에 몰려 할짓이 없으니 별이별짓을 다하내요.   삭제

          • 학교마당 2018-03-09 18:27:52

            홍준표는 반성하라.
            여자는 아름답다는 인식을 버려라.
            그러니 자유 한국당은 보수당, 영감탱이 당이다.
            아직도 성 비힌에서 벗어 나지 못하냐?
            지금이 조선 시대냐? 이 영감탱이야?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