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7건)
디지털 민주주의, 어디까지 왔나?
수많은 인구가 사는 현대 사회에서 한동안 직접민주주의는 실현이 불가능한 옛날 시스템으로 보였다. 이렇게 많은 인구가 광장에서 직접 토론...
허수영 기자
라인
직접민주주의는 퍼실리테이터에 달려 있다?
지난 시리즈 연재에서 현대적 직접민주주의는 전통적 의미의 국민소환, 국민발의 제도를 넘어서 숙의민주주의의 영역으로 확장되고 있다고 설명...
허수영 기자
라인
촛불 정국에서 직접민주주의의 성과와 과제는?
지난해 10월 박근혜 대통령의 ‘비선실세’로 불린 최순실 씨의 태블릿PC가 공개되면서 이른바 ‘박근혜 게이트’가 열렸다. 매주 주말마다...
허수영 기자
라인
민중후보, 정권교체에 ‘누(累)’가 될까?
“살림살이 좀 나아지셨습니까?”로 진보정치를 전 국민의 화두로 만들었던 2002년 권영길 대선 후보. 당시 진보진영은 한나라당의 반격을...
강호석 기자
라인
상향식 민주주의는 가능하다!
직접민주주의는 국가 단위에만 필요한 것이 아니다. 정치정당은 물론 노동조합이나 비영기구 같은 시민사회단체도 내부에서 직접민주주의가 필요...
허수영 기자
라인
[칼럼] 촛불항쟁과 진보정치(3)
정권교체와 대안진보정당조기대선을 앞두고 정권교체에 대한 열망과 환상이 공존한다.조기대선은 기정사실이나 적폐청산은 생각보다 더디다. 촛불...
김장호 편집기획위원장
라인
“현대사회에서 직접민주주의가 가능해요?”라고 물으신다면...
직접민주주의의 오해와 진실직접민주주의라고 하면 흔히 고대 그리스에서 시민들이 광장에 모여 토론하고 결정하는 광경을 떠올릴 것이다. 좀 ...
허수영 기자
라인
1월 임시국회 최우선 개혁입법과제는?
1,000만 촛불로 겨울의 어둠을 밝힌 한국 국민들에게 희망의 새해, 정유년이 밝았다. 올해는 통상적으로 ‘정치방학’으로 불리는 1월에...
이정희 윤종오의원실 보좌관
라인
[칼럼] 촛불항쟁과 진보정치(2)
2006년 민중총궐기, 2008년 촛불, 2012년 진보정당의 함수관계 2006년은 한미FTA저지 민중총궐기...
김장호 편집기획위원장
라인
[칼럼] 촛불항쟁과 진보정치(1)
2016년 국민촛불은 분노, 성찰, 희망의 촛불이다국민촛불은 분노의 촛불이다. 무엇보다 엽기적 국정농단에 대한 분노다.박근혜-최순실 게...
김장호 편집기획위원장
라인
박근혜 대통령(권한정지)님, 메리 크리스마스
To. 박근혜 대통령(권한정지)님께국회가 박근혜 대통령 탄핵소추안을 가결한 지난 9일, 박 대통령은 청와대에서 가진 국무위원 간담회에서...
이명주 기자
라인
박근혜 이후를 준비하자
1.정세는 박근혜 이후를 둘러싼 대결로 나아가고 있다.사면초가의 박근혜에게 활로는 없다. 국민들의 손에 끌려 내려오느냐 탄핵을 당하느냐...
정치팀 칼럼
라인
한일협정, ‘누구에 의한? 누구를 위한?’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이 일사천리로 체결되고 있다. 박근혜·최순실 게이트가 터진 지난달 27일 협상을 개시하고 17일 차관회의를 통과, ...
강호석 기자
라인
예술에 대한 예의
예술대학에 다니는 예비예술가들이 조촐한 시국선언을 하는 자리에는 광화문 빌딩숲 사이로 내리쬐는 햇살들이 광장바닥에 조각맞추기를 하고 있...
권미강 기자
라인
[기자노트] 격동의 가을, 촛불의 미학
“촛불은 촛불일 뿐이지 바람 불면 다 꺼진다.” 지난 주말의 100만 촛불, 그리고 매일 전국 각지의 밤을 밝히는 촛불의 아우성 속에 ...
이명주 기자
라인
국민혁명, 그 향방과 과제
1. 현정세의 성격은 ‘국민혁명’으로 치닫는 항쟁 정세많은 이들이 지금의 국면이 마치 60년 4월혁명, 87년 민주항쟁과 같다고 말한다...
민플 정치팀 기고
라인
'최순실 급변사태'와 민중의 대선 대응
그동안 우리국민들이 박근혜정부에 너무 관대했다. 불법 대선과 국정원 여론조작에도, 세월호 참사 7시간 대통령 부재에도, 한국사 교과서 ...
정성희 소통과혁신연구소 소장
라인
벌거벗은 임금과 사기꾼 재단사
동화가 세상을 보는 눈이 훨씬 정확할 때가 있다. 거짓을 찾아내는 아이의 눈처럼 안데르센동화나 이솝우화 내용에는 인간과 세상의 민낯이 ...
권미강 기자
라인
미국의 세기가 끝나고 있다 - 3-2
격화되는 전쟁, 확대되는 전선시리아 전쟁이 격렬하게 전개되고 전선이 급격히 확대되고 있다. 러시아와 시리아 정부의 알레포 공격이 재개된...
손정목 운영위원
라인
미국의 세기가 끝나고 있다 3 -1
알레포 전투 -시리아 전쟁의 분기점 시리아전쟁이 마지막 국면에 접어들었다. 이 전쟁이 더 확대되어 3차대전으...
손정목 운영위원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토론회/강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