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6건)
진보, 미래를 위해 투자하자
이 글은 정경윤, 김상철과 함께 한 모두 6번의 연재기획 중 마지막 편이다. 이 연재는 ‘진보정치의 재활성화는 어떻게 가능한가’라는 질...
손우정 성공회대 사회과학연구소 연구위원  |  2017-05-01 09:59
라인
아래로부터의 ‘창당 경험’을 만들자
진보신당이 만들어지고 2008년 촛불 정국을 거치면서 가장 놀랐던 것은 진보신당에서 첫 정당 경험을 하는 이들이 당원의 과반수를 점했던...
김상철 전 노동당 서울시당위원장  |  2017-04-27 18:17
라인
‘관계 형성’을 위한 새로운 도전
두 번째 주제, ‘진보정치에 대한 제언’이다. 앞서 필자와 김상철, 손우정은 여러 접근을 통해 진보정치의 위기 배경과 원인을 평가했다....
정경윤 박사(사회학)  |  2017-04-24 12:58
라인
‘긴’ 후기 87년 체제와 진보정치의 위기
시대가 변하고 있다. 아니, 정확히는 시대의 변화가 요구되고 있으나 여전히 우리의 힘은 낡은 시대의 끝자락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지...
손우정 성공회대 사회과학연구소 연구위원  |  2017-04-21 10:11
라인
분열보다 무능이 더 큰 문제다
본격적인 대선기간이 시작되었다. 하지만 어느 때보다 대선을 바라보는 시선은 착잡하다. 촛불정국이 만들어낸 조기 대선의 쟁점은 유력 후보...
김상철 노동당 전 서울시당위원장  |  2017-04-17 19:45
라인
진보정당, ‘거대한 소수’의 가능성 확인
기억하는가. 많은 이들이 ‘진보정당 국회의원이 한명이라도 있으면 좋겠다’며 진보정당의 원내진출을 애타게 꿈꾸었던 적이 있었다. 민주노동...
정경윤 박사  |  2017-04-13 11:57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